Mac, 네티스 공유기, netis WF2780 tftp 를 이용한 롬(bin) 복구 방법


롬이 깨져서 설정 페이지(http://192.168.1.1) 접속하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보였다.
다음은 네티스 고객지원실의 도움으로 Mac에서 롬 복구에 대한 설명이다.

fail001.png

네티스 고객지원실에서 보낸 메일을 참조해서 Mac 에서
다음과 같이 tftp 를 사용해서 bin 파일을 업로드 하고
업데이트를 진행하면 된다.

➜ Downloads tftp -e 192.168.1.6
tftp> put /Users/.../Downloads/WF2780_v1.6.24_TFTP.bin
Sent 2613242 bytes in 2.9 seconds
tftp> ^D%
➜ Downloads


 

안녕하세요 고객님

네티스 고객지원실 입니다.
유선상으로 안내해드린 롬복구 진행방법 입니다.

작업을 진행하기 전에 첨부파일에 롬복구 파일및 TFTP 파일을 다운로드후에 진행을 부탁드립니다. 감사합니다

▶ 작업을 진행하시기 전에 펌웨어 복구 파일및 TFTP 파일을 다운로드 받습니다.

TFTP 파일 다운로드 받기 (32비트 운영체제) <-클릭

TFTP 파일 다운로드 받기 (64비트 운영체제) <-클릭

▶ 다운로드 후에 셋팅하실 유선 컴퓨터에 고정IP를 임의로 입력합니다 예) IP 주소 : 192.168.1.60 / 서브넷 : 255.255.255.0 / 게이트웨이 :192.168.1.1 => 컴퓨터에 고정IP 주소를 입력하는 방법은 포털사이트에서 쉽게 검색하실수 있습니다.

▶ 입력이 끝나면 아래의 그림대로 롬복구 준비를 진행합니다

※ 공유기의 롬복구 진행하기

1. default를 누른 상태에서 전원어뎁터를 연결합니다
0.jpeg

2. 아래와 같이 SYS,WPS 램프가 들어왔다가
0 (1).jpeg

아래 그림과 같이 LAN1~4번이 들어왔다가 램프가 나가면 바로 default 버튼을 때주시기 바랍니다
0 (2).jpeg

​3. 외부 롬복구 셋팅이 끝나면 셋팅하실 컴퓨터의 랜케이블을 공유기의 “LAN4번”단자에 연결합니다.

4. 셋팅하실 컴퓨터에 저장한 TFTP 파일을 실행합니다

5. 아래의 그림과 같이 선택합니다

-> Server interface : 셋팅하실 컴퓨터의 유선 랜카드를 선택
-> Host : 192.168.1.6
-> local File : 찾아보기 버튼을 클릭하여 첨부파일에 저장한 펌웨어 WF2780_v1.6.24_TFTP.bin 파일을 선택
-> PUT : 클릭

0.png

6. 롬파일 업로드후에 약 1분정도 대기하면 LAN1~4 포트가 전체가 깜빡거리면서 SYS 램프가 깜빡거리면서 복구가 가능합니다

7. 이후에 셋팅하실 컴퓨터의 IP주소를 자동으로 변경합니다

8. 아래의 펌웨어 업그래이드 작업을 진행합니다 (펌웨어 파일은 v1.8.01 파일로 진행합니다)

공유기의 펌웨어 업그래이드 진행하기 <-클릭

 

 

Advertisements

“iMac 1TB Seagate 하드 드라이브 교체 프로그램” 확인 방법


http://www.apple.com/kr/support/imac-harddrive/

내 iMac의 “일련 번호”를 구하는 방법은,
메뉴의 “이 매킨토시에 관하여” 를 보면 “하드웨어” – “하드웨어 개요” 에 “일련 번호(시스템) : W8XXXXXXXXE” 이 있다.
이것으로 대상 가능 여부를 위 사이트에서 확인 할 수 있다.

이미지
– 끝 –

Kubuntu 10.10, Dell XPS M1210, glx, Intel Corporation Mobile 945GM/GMS


Kubuntu 10.10에서 Dell XPS M1210 의 Intel Corporation Mobile 945GM
비디오 카드 3D 가속기(glx) 설정방법.

비디오 메모리가 256M 인 것을 확인.

x@pughome> lspci -vv | grep Region
Region 0: Memory at eff000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512K]
Region 1: I/O ports at eff8 [size=8]
Region 2: Memory at d0000000 (32-bit, prefetchable) [size=256M]
Region 3: Memory at efec00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256K]
Region 0: Memory at eff800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512K]
Region 0: Memory at efebc000 (64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16K]
Region 4: I/O ports at bf80 [size=32]
Region 4: I/O ports at bf60 [size=32]
Region 4: I/O ports at bf40 [size=32]
Region 4: I/O ports at bf20 [size=32]
Region 0: Memory at ffa800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1K]
Region 0: I/O ports at 01f0 [size=8]
Region 1: I/O ports at 03f4 [size=1]
Region 2: I/O ports at 0170 [size=8]
Region 3: I/O ports at 0374 [size=1]
Region 4: I/O ports at bfa0 [size=16]
Region 4: I/O ports at 10c0 [size=32]
Region 0: Memory at ef9fe0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8K]
Region 0: Memory at ef9fd8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2K]
Region 0: Memory at ef9fd5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256]
Region 0: Memory at ef9fd6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256]
Region 0: Memory at ef9fd7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256]
Region 0: Memory at efdff000 (32-bit, non-prefetchable) [size=4K]

we must calculate the ram from MB to KB in order to use it in Videoram option; here the table:
16 -> 16384
32 -> 32768
64 -> 65536
128 -> 131072
256 -> 262144

/etc/X11/xorg.conf 파일 생성.
(되도록 필요한 부분만 간단히 작성한다. 요즘은 보통 파일이 없기도 하다.)

x@pughome> cat /etc/X11/xorg.conf
...
Section "Device"
Identifier "Configured Video Device"
Driver "intel"
Option "AccelMethod" "UXA"
VideoRam 262144
EndSection

* xorg-edgers PPA 등록
https://launchpad.net/~xorg-edgers/+archive/ppa
$ sudo add-apt-repository ppa:xorg-edgers/ppa

* X-Updates PPA 등록
https://launchpad.net/~ubuntu-x-swat/+archive/x-updates/
$ sudo add-apt-repository ppa:ubuntu-x-swat/x-updates

비디오 카드 드라이버 업데이트.
$ sudo apt-get update
$ sudo apt-get dist-upgrade

X를 재시작 한다.

“시작” – “시스템 설정” – “데스크탑 효과” 에서
각 종 3D 데스크탑 효과를 설정할 수 있게된다.

참고 :
http://www.ubuntugeek.com/intel-graphics-performance-guide-for-ubuntu-904-jaunty-users.html
http://ubuntuforums.org/showthread.php?t=1130582

애플코리아를 넘어서 애플 제품 불신 :(


다음(Daum)에서 기사를 읽고 appleforum에 글을 올렸었다.

http://www.appleforum.com/ipod-iphone/56304-[기사]-아이팟-배터리-화재“애플은-알고-있었다”.html

나도 ipod nano 1세대 사용자 이고 작은 회사 큰회사 떠나서 고객에게 작지 않은 돈을 지불해서 산 제품을 이런식으로 처리하는것은 옳지 못한것 같았기 때문이다.
이전부터 애플코리아에대한 안좋은 소리를 많이 들었지만 이번일로 다시한번 애플코리아 뿐만 아니라 애플 제품에대한 불신이 생겨버렸다.